하얀곰의 즐거운일상

요즘은 아주 굵직한(?) 지름을 했었다.

 

옷은 한벌에 4만원대 넘어가면 벌벌 떠는 주제에

화장품은 그의 10배인 40만원 되도 질러버리는 강심장...

 

그런 의미로 일단 가장 큰 지름부터 나간다.

 

내가 생각해도 미친 지름샷.

 

"오휘 제네츄어 크림"

방판 언니가 보내준 전체샷이다.

 

75만원짜리 어마어마한 크림을 지름. ㅋㅋㅋㅋ

아주 그냥 내가 생각해도 미친냔임.

하지만 기획이 너무 잘나와서 어쩔수가 없었긔.. ㅠㅠ

호갱은 지릅니당.

 

하지만 정말 좋은 크림을 써보니

에센스는 오히려 다운그레이드를 해도

크림만큼은 다운그레이드를 잘 못하겠더라.. ㅠㅠ

 

휴우.. 그래도 이러나 저러나 이젠 좀 있는 것들 좀 처리하고 사야지.

디테일 샷은 차마 내 스스로 손떨려서 못찍겠다.

 

나중에 기회가 되면 걍 후기나 쓰는걸로. ㅋㅋㅋ 


이건 소소한 지름 ㅎㅎㅎ

카카오치약 5개들이 묶음.

 

요즘 올리브영에서 판매하는 4개들이랑은 구성이 좀 다르다.

 

일단 올리브영에서 파는 4개짜리는 4개가 각각 다 맛(?)이 다름.

하지만 내가 구매한 5개짜리는 3개 / 2개 이렇게 향이 같다.

디테일한 향의 배분은 저 치약 집에 있어서 지금은 모르겠음....

 

너무 귀여워서, 그냥 지르고 엄마한테 한소리 들었다. ㅋㅋ

쓰달데기 없는거 자꾸 사온다고. ㅋㅋㅋㅋ

집에 치약 많은데 또 샀다고 혼남 ㅋ_ㅋ

 


이건 이니스프리 멤버십데이 맞이 지름!

 

이니스프리 15주년을 맞이하여 시그니처오일 3종류가

미니어처로 저렇게 나왔길래 당장 구매함 ㅋㅋㅋ

게다가 VVIP 할인 30% 적용이 된다니까

내 어찌 안사고 버티리오 ㅠㅠ

 

그리고 최근 인터넷에서 핫한 이니스프리 롱래스팅 블랜더랑

아이브로우 타투는 원래 토니모리꺼 쓰는데 잃어버려서.. ㅠㅠ

급하게 하나 급조함.  

 

또 간만의 샤넬 색조 지름!!

 

친구랑 같이 백화점 갔다가 그만....

레베쥬 블러셔 안사려고 했는데 사버렸다.

 

사실 지난 번 백화점 갔을 땐 얼굴에 테스트 안해봐서

그냥저냥 안사고 넘어갔는데,

이번에 가서 얼굴에 직접 발라보니 넘 괜찮길래 ㅋㅋㅋㅋㅋ

 

그리고 다른 하나는 스틱 섀도우 인데,

쿨링 효과도 있어서 눈에 슥슥 그으면 굉장히 시원하다.

 

매장 언니가 앉혀놓고 친절하게 테스트 해줬는데

색상이 오묘하고 독특한 핑크계열 한개만 샀음.

(두개 사려다가 하나만 샀다고 자랑.)

 

근데 저것도 지난 번 손등 테스트에서는 별 감흥 없어서 안샀던게 함정 ;;

눈에다가 직접 올리니 더 낫쟈나....

 

요즘 아침에 저 핑크 섀도로 베이스 깔고 라인 그리고

뉴문으로 덮어주면서 잘 다니고 있다. 


이게 레베쥬 블러셔의 속살(?)

 좀 푸른끼가 돌게 나왔는데, 보송보송 연한 살구핑크색이

볼만 아주 그냥 청순하게 만들어준다.


이것이 스틱 섀도우!

약간 핑크+브론즈가 오묘하게 섞인것이 이쁘다아~~~ 


그리고 이건 나를 위한 셀프 선물 ㅋㅋㅋ

 

요즘 좋은 소식이 하나 있었어서

셀프로 선물을 줬다. ㅋ_ㅋ

 

이전부터 사고싶었던 오스만투스(??) 향수.

나름 리미티드 아이템이다. 


리미티드라고 이렇게 리본도 달려있음!

뚜껑 색상도 다르고!

 

조말론은 면세에서만 사다가 매장에선 처음 사봤는데

매장에선 샘플도 주더라...

 

저 향이 블랙베이앤베리랑 잘 어울린다고

샘플로 하나 챙겨줬다.

 

레이어링 해보니 역시나 잘어울리길래

친구찬스를 이용하여 블랙베이앤베리도 30미리 하나 주문. ㅋㅋㅋ

 

요즘 내가 생각해도 좀 미친 것 같은 지름들이 있었다.

당분간은 지름은 좀 자제하고 소진에 힘써야지.

 

그런 의미로 2Q 공병샷 찍어 놓았는데,

그건 언제나 포스팅 하려나.... ㅠ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Tripl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셀프선물 얼렁 줘야하는데 ㅜㅜ

    2015.08.21 11:10 신고
  2. 14659657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 잘보고 갑니다

    2016.06.15 13:41

면세 쇼핑샷!

곰의화장품/지름 2015. 7. 7. 14:01 by 스모키곰

요즘 정말 미친듯이 바빴다 보니

포스팅이고 뭐고 아무것도 못하고 있었다.. ㅠㅠ

 

이건 지난 6월 초, 면세찬스를 이용한 지름들!

 

적립금 매일 룰렛 돌리고, 이벵 하고

암튼 열심히도 모아서 최대한 나름의 생필품만(?) 질렀다. ㅋㅋ

 

 

이거슨 지름 전체 샷 -

전부 다 내껀 아니고, 다른 사람것도 들어있다.

(라고 하기엔 거의 다 내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다른 사람 것(?)을 제외한 내것만 샷- ㅋㅋ

 

딱 봐도 면세에서 사지 않으면 안되는 것만 지른

아주아주 알찬 지름!

 


 

<나름 베이스류>

1. 겔랑 로르 듀오

 

면세점 = 겔랑

겔랑 = 로르

 

더이상 무슨 말이 필요한가. 로르다!

심지어 겔랑은 할인쿠폰 적용도 가능한 엄청 착한 브랜드!!

면세에서 사면 백화점 정가의 절반 (혹은 그보다 더) 가까이 가격이 내려간다.

그래서 일단 로르 듀오 하나 지름.

 

 

2. 디올 스킨누드 파운데이션

 

이번에  스포이드 타입으로 엄청 가벼운 타입으로 새로 나왔던데,

난 그래도 오리지널이 더 좋더라.

 

예전부터 이미 2통이나 비워냈던 파데이고

평소엔 건조해서 못쓰지만 여름엔 이만한 파데가 없기에

이번에 면세찬스로 구매했다.

 

역시 매장 정가보다 엄청 저렴하게 구입 성공!

그나저나, 아직 오리지날 타입도 백화점 매장에서 판매하는지는 잘 모르겠다.

 

3. 겔랑 빠뤼르 골드 팩트

 

맥 라이트풀 파우더파데가 거의 다 써가길래 (= 걍 구멍이 뚫림)

면세찬스니까 겔랑으로 구매해봤다.

 

원래, 란제리가 사고싶었는데...

란제리로 사니까 돈이 쬐끔 모자라서 쿠폰 적용이 안되길래...

쿠폰 적용 하고싶어서 골드로 지름.

난 파운데이션도 골드가 더 잘맞으니까! 이러면서. ㅋㅋㅋㅋㅋㅋ

 

아직 개시 못해봐서 어떤 느낌인지 모르겠지만,

겔랑이니까.. 나쁠리가 없어 암....

 


<나름 포인트 메이크업>

 

1. 헬레나루빈스타인 호피무늬 마스카라

 

미미언니가 극찬을 하길래, 지난 번 면세찬스로 트리오 구매해서

언니 2개 나 1개 나눠서 갖고 써보니, 오잉 신세계가 요기잉네!!!!

 

아주 진-한 블랙인데다가 깔끔하게 발리고, 지속력도 훌륭하다.

원래 헬레나루빈스타인의 호피무늬를 만나기 전까지는

나의 인생 마스카라는 샤넬 이니미터블이었는데

이니미터블을 2위로 제끼고 당당하게 인생 마스카라 1위로 등극!!

 

하지만 HR은 면세에서만 만날 수 있는 브랜드라서

면세찬스가 왔을 때 망설이지 말고 구해야한다.

 

하지만 마스카라라서 무작정 쟁이지는 못하겠고...

무조건 트리오는 구매해두는걸로... ㅜㅜ

 

2. 로라메르시에 하이라이터 2호.

 

아마 이름이 피치새틴이었던 것 같다.

단종된다며 한국 백화점 매장에서 품절 크리를 일으키며

직구 붐까지 잠시 흥하게 만들었던 녀석.

 

면세점에 떡하니 남아있길래 구매 ㅋㅋ

안달쟁이 냐채언니도 함께 끼워서 구매.. ㅋㅋㅋㅋ

사실 나는 이거 미니어처 샘플이 있어서. ㅡㅡ;;

굳이 사지 않아도 되지만, 왠지 이제 못구한다니 안고가고싶쟈나-

 

로라다운 짐승용량이라 역시 평생 써도 못쓸 용량이겠지만,

이쯤되면 화장품은 쓰기위해 산다기 보단

그냥 일종의 수집 취미활동 쯤으로 여겨야 한다고 생각한다.

 

3. 루나솔 코랄코랄

 

나 루나솔 섀도 하나도 없다.-

 

하면 내 주변의 반응은 니가?????????? 말도안돼!!!!!!!!! 라는 반응.

워낙 펄덕후에 색조덕후라서 없는게 말이 안된다고 생각하지만,

실제로 하나도 없다가 이번에 구매했다.

 

(아 물론 예전에 구매했다가 다 벼룩으로 정리했음.)

 

사실 예전에 루나솔이 감흥이 하나도 없었어서

이번에도 살까말까 많이 고민했었는데,

이제 나이가 들었는지... (또르르르르)

루나솔의 은은 무난한 색감 + 투명한 펄감이 참 맘에 들더라.

 

그래서 요즘의 데일리 파렛이 바로 이 코랄코랄.

개인적으로 면세 지름 중 가장 알찬 지름이 되어버렸다.

 

근데 문제는, 코랄코랄이 괜찮으니 다른 것들에도 자꾸 눈이가서 ;;;

이제와서 루나솔 파렛들 몇몇개가 가지고 싶은건 무슨 심리인지...

 

하아.. 난 안될꺼야 아마... ㅜㅜ

 


 

<기타>

 

1. 조말론 잉글리쉬페어 & 프리지아 코롱

 

지난 번에서도 면세에서 30미리 사서 잘 쓰고 (공병냄!!!!)

무려 재구매 한 제품.

 

100미리 살까 30미리 살까 고민하다가

향수도 많으니까.. ㅜㅜ

일단 30미리 사서 재고 너무 오래 두지말고 빨리빨리 소진하기로 맘먹었다.

 

향수도 너무 오래두고 쓰면 향이 변질되니까.. ㅎㅎ

 

내가 조말론에서 가장 좋아한다고 말할 수 있는 향.

달콤하고 상큼한 푸르티향이 아주 내취향이다.

이거 30미리 다 쓰면 30미리로 또 재구매 할꺼야!!!

 

 

2. 밀키드레스 더 시크릿 오일

 

여성들이 쓰면 좋다고 해서 구매한 제품.

예전부터 이런 류의 제품 하나 써보고 싶었는데,

(네일샵에 가면 그렇게 많이 팔길래...)

면세에서 저렴하게 구할 수 있길래 걍 사봤다.

 

요즘 쓰고 있는데, 뭔가 효능 효과가 엄청나기 보단

그냥 장미향이 은은하게 나는 것이 좋아서 그냥그냥 쓸만한 느낌.

 

오 바로 이거야!! 꼭 사야해!!!

이런건 절대 아니지만, 그냥 면세찬스 있을 때마다

저렴한 맛에 계속 구매하게 될 것 같긴 하다.

 

이런 제품이야 말로 정말 개인의 만족을 위한 제품이라서... ㅎㅎ

2개에 만원 정도 주고 샀던걸 생각하면

그냥그냥 만족 구매-

 

 

 

=========================================================

면세 지름품목 소개 끝.

 

예전의 면세샷들에 비하면 품목이 굉장히 단촐하다.

그만큼 고심해서(?) 지르기도 했고,

면세 말고 다른 곳에서 워낙 많이 질러대서 (ㅋㅋㅋㅋㅋ)

 

아직도 남은 지름 샷들이 많은데,

어서어서 포스팅 해야지.

 

-끗-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Tripl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괜히봤어.....나 이미 한가득 차고넘치게 질렀는데 겹치는게 거의 없으니 다시 뽐뿌오잖아.....얽....ㅠㅠ (하지만 뒤돌아서면 또 금방 까먹는 바쁜 살림 ㅈㅈ)

    2015.07.08 09:46 신고
    • 스모키곰  댓글주소  수정/삭제

      훠우! 지금 여행 신나게 하고있겠구만!! 이번에 면세 지름은 뭐뭐 있는지 다녀와서 포스팅 신나게 해달라긔 ㅋㅋㅋㅋ 아 나도 휴가내고 쉬고싶어 ㅠㅠㅠㅠ 쉬고싶다아 ㅠㅠㅠㅠㅠㅠ

      2015.07.14 16:10 신고

맥 워시앤드라이 컬렉션

곰의화장품/지름 2015. 6. 22. 17:52 by 스모키곰
한때 몇년 연속 맥 VIP를 찍을 정도로 우수고객(=호갱) 이었지만,
어느순간부터 관심이 덜해졌다.

너무 막무가내로 나오는 한정들과,
예전만큼 매장의 희소성도 적어졌고
각종 뷰티프로그램의 발달로 전반적인 뷰티 산업이 흥하면서
블로거들에게 뿌려지는 상품에도 맘 상하기도 해서...

아마 작년 허거블 립스틱이 처음 나와서 구매한 이후로
맥 매장에서 한정 제품을 구매한건 이번이 처음인 듯.

한정이 아닌 제품은 맥 브러쉬도 샀었기 땜에 ㅋㅋㅋㅋㅋ

맥에 관심이 없어서 이게 나오는 줄도 몰랐는데
큰고미 언니 블로그에 이게 올라왔는데 케이스가 넘 이쁜거다!!

오랜만에 덕후마음 선덕선덕 하여
출시일에 현대 무역점 달려가서 겟 해옴 ㅋㅋ

아 회사와 백화점이 가까운 건
이럴 때 참 커다란 장점이다. ㅋㅋ

이것들이 점심시간에 달려가서 데려온 녀석들 ㅋ_ㅋ

하이라이터 하나, 벨룩스 트리오 섀도우 파렛 하나, 립스틱 하나

 

원래 하이라이터랑 립스틱 정도만 사러 갔는데,

벨룩스 아이섀도우가 넘 이뻐서 이것도 같이 가져왔다.

 

또 저렇게 3개를 현대백화점 체크카드로 구매하니

5% 할인 + 10만원에 1만원 상품권 행사까지 해서

상품권도 만원 받아왔으니 이야말로 개이득 ㅋㅋㅋㅋ 


종이 상자를 벗기고서 한컷.

휴우.. 저 케이스 아름답다. 선덕선덕

 


뚜껑 열고 샷!

 

하이라이터는 3층으로 나뉘어져 있는데

위에 붉은색(코랄색)과 중간색을 섞으면 블러셔,

아래 두개의 층을 섞으면 하이라이터로 멀티유즈가 가능하다.

 

이렇게 사진찍고서 포스팅 하다보니

문득 예전의 머리카락컬렉션 ㅋㅋ 의 레드헤드 인가 생각나네.

 

아이섀도우는 이번 컬렉션중에 젤 인기가 많았다던?

웜 워시 컬러이다.

무난무난한 핑크/코랄/베이지 계열이고 벨룩스 펄퓨전 섀도우 라인이라

아주 그냥 펄감이 블링블링 완전 막 반짝반짝 이런다. ㅋ_ㅋ

내 맘에 쏙 들어-

 

 

립스틱은 누드톤 2컬러와 크렘드누드랑 텀블드라이

쨍한 색상으로는 모란지, 내가 구매한 스팀히트

이렇게 4가지 컬러가 있었는데,

이제 입술색이 없음 못봐줄 나이가 되었으니 (오열ㅠㅠㅠㅠㅠㅠㅠㅠ)

모란지는 너무 형광주황이고 스팀히트를 데려옴.

 


하이라이터 확대 샷


섀도샷은 펄감이라도 잡아보려고 두개 ㅋㅋㅋ

근데 진짜 사진기로 펄감+색감 안잡힌다.

 

발색도 찍어보고자 했지만 안잡혀서 실패 ㅋ 포기 ㅋ

 

보기엔 엄청 쨍해 보이지만

립브러쉬로 가운데에서부터 펴바르니 얼굴을 환하게 밝혀주는 레드컬러이다.

 

휴우, 이번에 산 것 세 개가 다 너무 맘에 들어.

 

저거 계산할 때, 맥 언니가 왠지 나의 호갱력이 또 퍽ㅋ발ㅋ하는 것을 느꼈는지

다음부터 신제품 나올 때 연락 드려도 괜찮을까요? 라고 물었다.

 

아 네네. 연락 주십쇼.

 

이런식으로 또 마음을 흔드는 컬렉션이 있으면

예약하고 달려가야지.

 

역시 휴덕은 있어도 탈덕은 없다는게 덕계의 진리 of 진리

나는 맥 빠인게 분명하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 3 4 ··· 25 
BLOG main image
하얀곰의 즐거운일상
화장품을 사랑하는 하얀곰의 일상 및 화장품에 대한 블로그입니다.
by 스모키곰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3)
일상의수다 (11)
곰의화장품 (61)

달력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